여성·교육 >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광고
<한상림 칼럼> 초저출생에 대한 대책은?
기사입력  2023/10/24 [18:17] 최종편집    한상림 칼럼니스트

 

PIXABAY.COM

 

독일 유튜브 채널 쿠르츠게작트(Kurzgesagt)’한국은 왜 망해가나(Why Korea is Duing)’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. 이는 한국이 노인의 나라가 될 거라는 강력한 경고의 메시지다.

 

지난해 한국의 합계출산율이 0.78명을 기록한 수치는 세계에서 가장 낮은 수치이다. 100년 안에 한국의 청년 94%가 줄어들면 한국은 노인의 나라가 된다. 결국 노동력을 공급하는 생산연령인구(15-64)가 줄면 고령화로 인해 감당해야 할 의료비와 빈곤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게 된다.

 

올 상반기 출산율이 0.78명에서 0.7명으로 줄어들었다. 그럼에도 심각한 저출산 문제에도 속수무책인 정부와 해법을 제시 못 하는 정치권이다. 2006년부터 15년 동안 280조 원을 쓰고도 실패하였다. 이는 저출산 문제 원인을 잘 못 짚었고, 장기적 대책을 마련하지 못하였기 때문이다.

 

현재 저출산 법안 364건이 국회서 잠을 자고 있다. 도대체 손 놓고 네 탓 내 탓공방만 벌이고 있는 정치권 싸움은 언제나 조용해질까? ‘난임 시술 지원법을 공감하고도 2년째 방치하고 있는 손 놓은 국회다. 여는 그저 표심 영향이 적은 법안은 무관심이다.

 

초저출생 시대의 근본적 대책은 무엇이 있을까나 때는 말이야라는 말과는 요즘 청년들 사고가 전혀 다르다. 그때만 해도 단칸방에서 신혼살림을 시작해도 흉이 아니었고, 결혼 적령기가 되면 결혼하여 1-2명 자녀 출산을 의무적으로 생각했다.

 

하지만 요즘 청년들은 먼저 주거 공간을 원한다. 자녀를 출산하여 드는 양육비 또한 만만치 않으니 불투명한 미래보다 확실한 현재에 방점을 찍는다. 아빠는 돈 벌어오고, 아이는 공부만 하면 된다는 가족의 기본적 내용도 바뀌었다.

 

▲ PIXABAY.COM    

 

따라서 청년들의 생애 과정을 가로막는 구조적인 요인들 먼저 해소해야 한다. 대학을 졸업하고 일자리를 구하지 못하는 청년의 수가 많다. 정규직, 비정규직 혹은 지역 간 계층 격차, 사교육비, 고금리, 주거 공급 문제 등이 가로막고 있다. 이러니 선뜻 아이를 출산할 엄두를 내지 못하는 것이다.

 

MZ세대들에게 저출산 대책 의견을 들어보았더니 다양한 의견이 나왔다고 한다. 즉 육아휴직급여 150% 지원, 둘째 자녀 출산 지원, 베이비시터 제도 도입, 20-30대 생식세포 냉동보관, 남성 육아휴직 할당제, 육아 재택근무제도, 근로 시간 단축 의무화와 한국식 스피드 프리미엄 제도 도입 등이다.

 

정부에서는 2024년 저출생 대책 예산을 올해보다 23.5% 늘어난 5,900억을 잡았다. 우선 부모 급여로 0세 아동은 월 70만원에서 100만원으로 만 1세 아동에게는 35만 원에서 50만 원 상향할 예정이다. 육아휴직도 3년이 가능하고, 결혼 여부와 상관없이 신생아 특공 신설 즉 신생아 출산 가구에 공공주택 분양 특별공급제도 신설, 보육 기관 지원, 소아 의료 예산 확대 등이다.

 

이런 대책 마련에 대한 기대감과 함께 2024부터는 출생 인구수가 조금씩이라도 늘어났으면 한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광고
ⓒ 모닝선데이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구글+ 구글+
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* 대통령실 * 감사원
* 국가정보원 * 방송통신위
* 국무총리실 * 법제처
* 국가보훈부 * 공정거래위원회
* 금융위원회 * 국민권익위
* 과학기술정보통신부 * 기획재정부
* 국세청 * 관세청
* 조달청 * 통계청
* 교육부 * 외교부
* 통일부 * 법무부
* 대검찰청 * 국방부
* 병무청 * 방위사업청
* 행정안전부 * 경찰청
* 해양경찰청 * 문화체육관광부
* 문화재청 * 농림축산식품부
* 농촌진흥청 * 산림청
* 산업통상자원부 * 중소벤처기업부
* 특허청 * 보건복지부
* 환경부 * 기상청
* 고용노동부 * 여성가족부
* 국토교통부 * 철도청
* 해양수산부 * 재외동포청
* 소방청 * 국가보훈처
* 대통령경호처
* 식품의약품안전처
*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
* 행복중심복합도시건설청
 
 
<서울>
* 강남구 * 강동구 * 강북구
* 강서구 * 관악구 * 광진구
* 구로구 * 금천구 * 노원구
* 도봉구 * 동대문구 * 동작구
* 마포구 * 서대문구 * 서초구
* 성동구 * 성북구 * 송파구
* 양천구 * 영등포구 * 용산구
* 은평구 * 종로구 * 중구
* 중랑구
<수도권>
* 고양시 * 광명시 * 광주시
* 구리시 * 군포시 * 김포시
* 남양주시 * 동두천시 * 부천시
* 성남시 * 수원시 * 시흥시
* 안산시 * 안성시 * 안양시
* 양주시 * 오산시 * 용인시
* 의왕시 * 의정부시 * 이천시
* 파주시 * 평택시 * 포천시
* 하남시 * 화성시
 
 
 
 
* 경기 * 강원 * 경남
* 경북 * 충남 * 충북
* 전북 * 전남 * 제주
 
 
광고
광고
많이 본 뉴스
* 더불어민주당 * 국민의힘
* 정의당 * 진보당
<방송사>
* KBS * MBC * SBS
* CBS * EBS
<신문사>
* 조선 * 동아 * 중앙
* 한국 * 국민 * 경향
* 서울 * 문화 * 내일
* 한겨례 * 매경 * 한경
* jtbc
<방송>
* 자유북한방송 * 자유조선방송
* 자유아시아방송 * 열린북한방송
* 북한개혁방송 * 통일방송
* 전국경제인연합회 * 대한상공회의소
* 한국무역협회 * 중소기업중앙회
* 한국경영자총협회 * 전국은행연합회
* 중소기업진흥공단 * 중소기업청
* 신용보증기금 * 기술보증기금
* 중소기업 정책자금 * 한국 엔젤투자협회
* 한상네트워크 * 코트라 홍콩무역관
* 코리아넷 * 중국 한국상회
* 한중협회 * 한중민간경제포럼
* 중국 거시정보망 * 차이나코리아
* 재외동포협력센터
<포탈>
* 바이두 * 소후닷컴
* 왕이닷컴 * 시나닷컴
* 텅쉰왕 * 텐센트
* 위챗
<전자상거래>
* 알리바바 한국관
* 텐마오 * 한국관
* 타오바오 * 알리페이
* 알리익스프레스 * 쑤닝이거우
* 웨이핀후이 * 징둥상청
* 뱅굿 * 미니인더박스
* 올바이 * 1688 닷컴
<언론>
* 인민일보 * 신화통신
* 환구시보 * 중앙TV
<은행>
* 공상은행 * 건설은행
* 농업은행 * 중국은행
* 초상은행
 
 
* 경실련 * 참여연대
* 한국소비자원 * 한국소비자연맹
* 소비자시민모임 * 녹색소비자연대
* 한국여성소비자연합
 
 
 
 
* 가톨릭대 * 건국대 * 경기대
* 경희대 * 고려대 * 광운대
* 국민대 * 동국대 * 명지대
* 삼육대 * 상명대 * 서강대
* 서경대 * 서울대 * 성균관대
* 세종대 * 숭실대 * 연세대
* 외국어대 * 중앙대 * 한성대
* 한양대 * 홍익대
* 서울교육대 * 서울과학기술대
* 서울시립대 * 한국체육대
* 방송통신대
 
 
 
 
<은행>
* 한국은행 * 국민은행 * 우리은행
* 신한은행 * 하나은행
* 기업은행 * 씨티은행 * SC제일은행
* *HSBC * BNK경남은행 * 대구은행
* 광주은행 * 부산은행 * 전북은행
* 제주은행 * 농협 * 수협
* 신협 * 새마을 * 우체국
* 산업은행
<카드사>
* 비씨카드 * 삼성카드 * 현대카드
* 롯데카드 * 국민카드 * 우리카드
* 신한카드 * 농협카드 * 씨티카드
 
 
 
 
* 서울대병원 * 연세대 세브란스
* 고려대의료원 * 삼성서울병원
* 삼성의료원 * 경희의료원
* 한양대병원 * 인제대백병원
* 가톨릭중앙의료원 * 이화여자대의료원
* 하나로의료재단 * 서울적십자병원
* 원자력병원 * 차병원
* 한국의료분쟁조정중재원
 
 
 
 
* SM * YG * JYP
* DSP * 큐브 * 스타십
* 빅히트 * 울림 * 티오피
* 스타제국 * 플레디스 * 엠에스팀
* 페이스엔 * 벨액터스 * 쟈니스
* IOK * 쇼브라더스
 
 
 
 
* CJE&M * 인디스토리
* 쇼박스 * 데이지